박중근 충주부시장이 시청 공무원들에게 지역 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신중한 예찰과 점검을 요구했습니다.
 
박 부시장은 정책토론 영상회의에서 “최근 사방댐 공사 현장의 거푸집 붕괴 사고로 시민들의 심려가 클 것”이라며 추가 피해 예방을 위한 역할을 당부했습니다.
 
시에 따르면 지난 16일 충주의 한 사방댐 공사현장에서 콘크리트 타설 중 거푸집이 무너져 2명이 매몰됐다 구조됐으나 1명이 사망했습니다.///